광양시 ‘중마1통 디자인 시범거리’ 운영

원활한 교통 소통과 보행환경 개선으로 상권 활성화 기대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6/07 [11:15]

광양시 ‘중마1통 디자인 시범거리’ 운영

원활한 교통 소통과 보행환경 개선으로 상권 활성화 기대

김승우 기자 | 입력 : 2019/06/07 [11:15]

 

▲ ‘중마1통 디자인 시범거리 조성사업’이 오는 7일(금) 완료됨에 따라 17일(월)부터 운영하게 된다.           © 전남뉴스피플

 

광양시는 오는 17일(월)부터 중마1통 2개 구간(백운부동산~알리바바, 맨하탄 모텔~연수정)을 일방통행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일방통행로 운영은 지난 2016년부터 ‘중마1통 디자인 시범거리 조성사업’ 추진을 위해 주민 의견을 수렴한 결과, 보도 폭이 좁고, 무질서한 양방주차로 교통흐름 저해와 보행자 안전 위협 등 문제가 많아 보행자 중심의 도로정비를 요구하는 의견이 많았다.

 

그동안 시는 주민설명회를 거쳐, 지난 2017. 12. 광양경찰서에서 일방통행로 지정 심의를 완료했다.

 

그리고 ‘중마1통 디자인 시범거리 조성사업’이 오는 7일(금) 완료됨에 따라 17일(월)부터 운영하게 됐다.

 

‘디자인 시범거리 조성사업’은 광양시가 2016년부터 추진해온 사업으로, e편한세상 아파트 앞~중마동 주민자치센터 사거리(면적 28,900㎡) 구간에 사업비 25억 원을 투자해 야간경관조명 설치, 문화공간 등 문화가 있는 거리로 조성했다.

 

시는 일방통행로 운영을 통해 중마1통의 혼잡한 교통체계를 해소하고 보행자 안전을 중심으로 개선해 중마1통 상권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