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국가산단 내 대기 개선 지원

소규모 사업장 광역 단위 대기 개선 지원사업’ 27일까지 시행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8/03 [06:56]

광양시 국가산단 내 대기 개선 지원

소규모 사업장 광역 단위 대기 개선 지원사업’ 27일까지 시행

김승우 기자 | 입력 : 2021/08/03 [06:56]

광양시는 미세먼지 등 대기질 개선을 위해 국가산단 내 중소기업 중 대기오염물질 배출 사업장에 대해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인 ‘소규모 사업장 광역 단위 대기 개선 지원사업’을 오는 8월 27일까지 시행한다.

 

환경부에서 추진 중인 ‘광역 단위 대기 개선 지원 시범사업’ 공모에서 광양시가 제안한 ‘국가산단 내 대기 개선 지원사업’이 최종선정됨에 따라 대기오염물질 발생량이 많은 사업장이 밀집된 국가산단을 중점적으로 지원해 사업장 여건에 적합한 기술·재정적 맞춤형 지원을 병행할 예정이다.

 

본 사업은 광양 국가산단(금호동·태인동) 내 대기 배출시설을 운영하는 중소기업과 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총사업비 50억 원으로 사업장별 소요비용의 90% 지원과 자부담 10%로 시행한다.

 

보조금을 지원받아 대기 방지시설을 설치하고자 하는 사업자는 직접 환경 전문 공사업체를 선정해 8월 27일까지 광양시청 환경과로 신청서를 접수하면 되며, 신청서는 광양시청 홈페이지〔공고 2021-1479호(2021.8.2.)〕에 게재되어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